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

 

푸른 물결 속에서 힘차게 퍼져나가는 인천 체육의 힘

철인3종

종목소개

[경기소개]

철인3종경기란 수영과 사이클 및 마라톤을 한 사람이 연속해서 하는 경기를 말한다. 

영어로는 트라이애슬론(triathlon)이라고 하는데, 이는 라틴어의 3가지(tri-)와 경기(athlon)를 의미하는 합성어로서 한 선수가 3가지 경기를 한다는 뜻이다. 

1970년대에 미국에서 시작된 이 경기는 2000년 시드니올림픽부터 정식종목으로 채택될 정도로 급속히 확산되어 전세계에 천만명 이상의 동호인들이 활동하고 있다. 수영과 사이클 및 마라톤은 유산소성운동으로서 운동을 할 때 사용되는 에너지를 우리 몸에서 만들 때 충분한 산소량을 공급해주어야 하는 운동이다. 이와 같이 철인3종경기는 3대 유산소성운동을 한 사람이 연속해서 경기에 임해야 하므로 심폐기능과 지구력이 강해야만 완주할 수 있다. 경기거리에 따라 수영 3.9㎞, 사이클 180.2㎞, 마라톤 42.195㎞의 Ironman코스와 수영 1.5㎞, 사이클 40㎞, 마라톤 10㎞의 올림픽코스로 구분되며, 이외에도 여러 가지 변형된 경기가 있다. 국내에서는 Ironman코스를 철인3종경기라고 부르며, 올림픽코스 등은 3종경기라고 부르기도 한다. 

[경기방법]

수영

선수들은 물 속을 헤쳐나가기 위해 어떠한 손발 동작도 할 수 있다. 선수들은 걷거나 둥둥 떠다닐 수 있다.

선수는 부표나 정지된 심판보트에 매달려 휴식하거나 물밑바닥에 발을 딛고 서 있을 수 있다. 선수는 어떤

혜택을 얻기 위해 막대나 다른 물체를 이용할 수 없다.

 

사이클

선수는 다음과 같은 행동을 할 수 없다.

a) 다른 선수들의 진로 방해하는 행위

b) 윗통을 벗고 사이클을 타는 행위

c) 사이클 없이 앞으로 전진하는 행위

 

마라톤

a) 선수는 뛰거나 걸을 수 있다.

b) 선수는 기어갈 수 없다.

c) 윗통을 벗은 채 달릴 수 없다.

회장
공창빈
사무국장
이민규
주소
인천 남구 매소홀로 618(문학동 482) 문학월드컵경기장 내 304-1호
전화번호
423-4530
팩스
423-4531